세계일보

검색

'랜선라이프' 밴쯔 양장피+족발 먹방에 이영자 "영혼 가출했다"

입력 : 2018-07-06 21:52:46 수정 : 2018-07-06 21:52: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영자가 유튜버 밴쯔의 먹방에 감탄했다.

6일 오후 9시 방송된 JTBC '랜선라이프'에서는 먹방 BJ 밴쯔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밴쯔는 방송을 앞두고 배달 음식을 주문했다. 음식양에 종현은 "저정도면 네 명이서 세 끼는 먹는다"고 말했다. 밴쯔는 "마트도 배달도 다 VIP"이라고 덧붙였다.

오후 11시가 되고 밴쯔는 방송을 위해 옆 방에 마련돼 있는 스튜디오로 이동했다. 연구를 거듭해 만든 스튜디오에 MC들은 물론이고 다른 크리에이터들도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영자는 "타고난 줄 알았는데 이렇게 노력하는구나"라며 감탄했다. 밴쯔는 족발과 양장피를 섞어 새로운 음식을 만들었다. 

그의 먹방에 이영자는 "나는 오죽하겠느냐. 내 영혼은 이미 뛰쳐나갔다"며 고통스러워했다.

뉴스팀 ace2@segye.com
사진=JTBC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