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심영은♥박원빈 결혼 앞두고 웨딩촬영 "유격 훈련한 느낌"

입력 : 2018-06-15 14:03:28 수정 : 2018-06-15 14:03: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부부가 탄생했다. 심영은(사진 오른쪽)과 박원빈(사진 왼쪽)은 오는 11월 결혼한다.

14일 심영은과 박원빈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웨딩화보 촬영에 나선 모습을 공개했다.


우선 심영은은 "플래너 없이도 씩씩하게 쿨하게 준비하고 있다! 열심히 잘해보자 남자야"라고 결혼을 156일 앞둔 소감을 전했다.

박원빈도 "전쟁의 시작인가? 평화의 단결인가?"라는 질문을 던진 후 "피로도가 유격 훈련 뛰고 행군하고 복귀한 느낌"이라고 웨딩 촬영이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심영은 니가 고생이 제일 많았다"라고 예비 아내를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15일 심영은 소속사 블루드래곤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한 매체에 “심영은이 박원빈과 오는 11월 결혼한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상명대학교 연극학과 출신으로 2014년 개봉한 영화 '마이너클럽'에 함께 출연한 인연이 있다.


박원빈은 영화 '마이너클럽', ‘위층여자’에 출연했다. 최근 개봉한 영화 ‘챔피언’에 출연했다.

심영은은 영화 '밤에 활동하는 동물 공략법' 등에 출연했고, 최근 KBS2 드라마 ‘김과장’에서 강주선 대리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였다.

뉴스팀 han6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