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탈리아서 서유럽 최초 포퓰리즘 정권 출범

입력 : 2018-06-02 00:01:32 수정 : 2018-06-02 00:01: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3월 초 총선을 치른 뒤 정부 구성이 지연됐던 이탈리아에서 포퓰리즘을 기치로 내건 새 정부가 들어섰다.

기성 정치권에 반기를 들고 9년 전 투명한 정치를 기치로 내걸고 창당한 반체제정당 ‘오성운동’, 반(反)난민·반유럽연합(EU) 성향의 극우정당 ‘동맹’이 손을 잡은 연립정부를 이끌 주세페 콘테 총리는 1일 오후(현지시간) 로마의 대통령궁 퀴리날레에서 선서를 하는 것으로 내각 수반으로서의 첫 발을 내디뎠다.

EU의 긴축 정책에 반대하며 재정 지출 확대, 불법난민 강경 단속 등을 핵심 공약으로 내세운 포퓰리즘 정권이 서유럽에서 출범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콘테 총리는 내주 초 상원과 하원에서 실시될 예정인 신임투표를 통과해야 한다. 오성운동과 동맹의 의석을 합하면 양원 모두에서 과반을 웃돌아 신임투표 가결이 거의 확실한 상황이다.

이희경 기자 hjhk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