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나혼자산다' 전현무 "씨스타 해체에 상심 컸다" 다솜 환영

입력 : 2018-05-25 23:45:02 수정 : 2018-05-25 23:45: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송인 전현무가 가수에서 연기자로 전향한 다솜에 대해 팬심을 드러냈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의 '무지개 라이브' 코너에선 다솜 편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전현무는 게스트 다솜의 등장에 "씨스타 해체하고 상심이 컸다"라며 "그런데 어느새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더라"라고 전했다.

그는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를 보고 놀랐다. 너무 못됐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다솜은 아침부터 피자를 데워먹는 등 털털한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호감을 샀다.

뉴스팀 ace2@segye.com
사진=MBC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