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권상우x최강희, '추리의 여왕2' 컴백…내년 2월21일 방송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7-12-21 17:23:26      수정 : 2017-12-21 22:13:44

 


배우 권상우(왼쪽 사진)와 최강희가 '추리의 여왕 2'에서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다.

21일 KBS 2TV 새 수·목 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 제작진’ 측은 권상우와 최강희의 캐스팅을 공식 발표했다.

‘추리의 여왕 시즌2’는 장바구니를 던져버린 '설옥'(최강희분)과 막강한 추리군단을 거느리고 돌아온 '하완승'(권상우분)이 크고 작은 사건을 해결하며 숨겨진 진실을 밝혀내는 생활 밀착형 추리 드라마다.

극중 하완승역을 맡은 권상우는 강력계 에이스 형사로 수사의 '끝판왕'을 보여준다. 완승은 이번엔 중진서로 옮겨와 한층 스펙터클한 고군분투를 보여줄 예정이다.

코믹하면서도 형사의 거친 면모를 현실감 있게 그려내며 소탈한 하완승 캐릭터의 매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최강희는 호기심 많고 4차원의 푼수기를 지닌 사랑스러운 유설옥을 연기한다.

사건만 일어났다하면 눈을 반짝이고 추리본능을 유감없이 발휘하는 설옥은 비상한 추리력으로 온갖 사건을 찾아 나선다.

그러나 뛰어난 추리력만으로는 인정받지 못하는 현실의 벽을 마주한 설옥에겐 수난시대가 펼친다.

권상우는 “최강희 씨와 함께 새로운 공조케미를 이어갈 수 있어 기쁘다. 이번엔 지난 시즌에서 보여준 것보다 더 유쾌하고 밝은 완승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웃음과 감동, 짜릿함까지 고루 갖춘 '추리의 여왕 시즌2'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최강희는 “‘추리의 여왕 시즌2’로 권상우씨와 함께 시청자분들을 만날 수 있어서 특별한 기분이 들고 기운이 좋다. 새로운 이야기가 시작되는 만큼 업그레이드 된 유설옥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다시 돌아온 설옥에게 과연 어떤 변화가 생겼을지, 추리력은 그대로일지 많은 관심 가져주셨으면 좋겠다”며 각오를 밝혔다.

이처럼 ‘추리의 여왕 시즌2’를 앞두고 남다른 포부를 내비친 권상우와 최강희가 보여줄 호흡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절제美(미)가 살아있는 액션, 감정 처리 등을 통해 극 속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드는 권상우와 머리부터 발끝까지 캐릭터의 특성을 살리며 일상 대화와 같이 자연스러운 연기로 현실감을 더하는 최강희의 만남이 만들어낼 연기 시너지가 '추리의 여왕 시즌2'에서 가장 기대되는 포인트이다.

또 현실적인 에피소드로 중무장 한 ‘추리의 여왕 시즌2’는 시청자와 함께 추리할 수 있는 다양한 사건들로 가득 차있어 짜릿한 재미를 선사한다.

동시에 중진서 내 곳곳에서 벌어지는 코믹한 에피소드들을 통해 밝은 분위기를 놓치지 않아 젊은 층들의 깊은 공감대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추리의 여왕 시즌2’는 감각적이고 신선한 필력을 발휘했던 시즌1의 이성민 작가가 집필을 맡았고 올해 초 인기를 모았던 ‘김과장’의 공동 연출을 맡았던 최윤석 감독이 합류해 환상의 시너지를 예감케 하고 있다.

최상의 호흡을 보여줄 권상우, 최강희의 만남으로 최강 어벤져스라는 평을 받으며 방송계 안팎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추리의 여왕 시즌2’는 2018년 2월 21일 밤 10시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뉴스팀 hms@segye.com
사진=수 컴퍼니,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