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영화 ‘군함도’ 개봉 첫날 97만명 동원 ‘신기록’

입력 : 2017-07-27 10:21:52 수정 : 2017-07-27 10:21: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화 ‘군함도’가 개봉 첫날 97만명을 동원하며 역대 오프닝 흥행 신기록을 세웠다.

2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군함도’는 전날 97만352명을 불러모으며 개봉일 최다 관객을 동원했다. 매출액 점유율은 71.4%에 달한다. 사전 시사회 관객을 포함하면 누적 관객 수는 99만1811명이다.

종전 개봉일 최다 관객 동원 영화는 지난 6월 6일 현충일에 개봉한 톰 크루즈 주연의 ‘미이라’(87만2965명)였다.

‘군함도’는 이날 총 2027개 스크린에서 1만174회 상영됐다. 스크린 점유율은 37.1%, 상영횟수 점유율은 55.3%이다.

‘군함도’의 스크린 수는 기존에 최다 스크린을 확보했던 ‘캡틴 아메리카:시빌워’(2016)의 1991개를 뛰어넘는 역대 최대치여서 스크린 독점문제를 지적하는 목소리도 잇따라 나오고 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섬)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총제작비 260억원으로 류승완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황정민·소지섭·송중기·이정현 등 스타들이 출연했다.

김희원 기자 azahoi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