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선 1주일 남긴 靑, 4급 50여 명 승진인사…미룬 인사라지만

입력 : 2017-05-02 19:45:27 수정 : 2017-05-02 19:45: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새정부 출범 1주일여를 남긴 2일 청와대는 각부처에서 파견된 4급 이하 공무원 50여 명에 대해 승진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지난해 연말 정기인사 때 탄핵 사태로 인해 하지 못했던 실무직원 승급 인사를 진행했다"면서 "승진 요건을 충족했음에도 청와대에서 근무했다는 이유로 불이익을 받아서는 안 된다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청와대 측은 지난해 12월 정기인사 때 승진인사를 하려 했지만 탄핵 정국 상황에서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제기되면서 보류한 바 있다.

하지만 새 대통령 선출을 1주일여 앞두고 대규모 승진인사를 한 것에 대해 이번에도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