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유승민 끝까지 간다, “몇 달 해보고 실망할거라면 애초에 길을 나서지 않았다”

입력 : 2017-05-02 07:51:23 수정 : 2017-05-02 07:51: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유승민 페이스북

지난 1일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후보가 대선 레이스 완주 의지를 나타냈다.

유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후보 단일화를 하라 한다. 대통령 후보에서 내려오라고 한다. 나는 다시 묻는다. 나는, 우리는 왜 정치를 하는가"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몇 달 해보고 실망할거라면 애초에 길을 나서지 않았다. 우리는 뜻을 품었고 그 뜻이 옳다고 믿는다"라며 여론에 굴하지 않고 대선 레이스를 완주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그는 "그런데 불과 몇 달 지나지 않아 버리고 떠나온 그 길을 기웃거린다"라고 비판하며 "우리가 가겠다고 나선 개혁 보수의 길은 애초부터 외롭고 힘든 길이었다"라고 말했다.

또, "보수라고 변하지 않는 게 아니다. 무조건 지키기만 하는 것도 아니며 기득권을 지키는 건 더더욱 아니다"라며 “어떤 때는 진보 세력보다 더 과감히 변화하고 개혁해야 지킬 수 있을 때가 있다. 지금이 바로 그 때라고, 보수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달라질 수 있다고 나는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이슈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