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朴 대통령 대리인 1명 추가, 검사출신 위재민 변호사· 14명으로 늘어나

입력 : 2017-02-03 15:18:34 수정 : 2017-02-03 15:18: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과 관련해 대통령 대리인단에 검사출신 위재민(59·사법연수원 16기) 변호사가 합류했다.

헌재는 3일 대통령 측이 위 변호사에 대한 선임계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대통령 측 대리인단은 이중환(57·사법연수원 15기), 유영하(55·사법연수원 24기) 변호사 등 총 14명으로 늘어났다.

위 변호사는 1987년 서울지검 남부지청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해 전주지검 정읍지청장과 광주지검 형사1부장, 법무연수원 교수를 거쳤다.

2009년 서울고검 검사를 끝으로 변호사로 개업한 위 변호사는 법무법인 동인에 소속돼 있다가 최근 정향으로 자리를 옮겼으며 한국수력원자력 상임 감사위원도 맡고 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