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촛불민심은 국민 민심 아냐, 이승환…“미를 치고 있다”

입력 : 2017-01-06 00:03:02 수정 : 2017-01-06 00:03: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승환 페이스북

가수 이승환이 서석구 변호사의 발언을 비판했다.

지난 5일, 이승환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관련 기사를 공유하고 이날 오후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탄핵심판 2차 변론에서 서석구 변호사가 했던 몇 가지 발언을 적었다.

그는 “촛불민심은 국민의 민심이 아니다”, “소크라테스도, 예수도 검증재판에서 십자가를 졌다”, “다수결이 언론기사에 의해 부정확하고 부실한 자료로 증폭될 때 다수결이 위험할 수 있다” 등 발언을 나열한 후 “서석구 변호사 : 어버이연합 법률고문”이라는 말을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승환은 해당 게시물에 “미를 치고 있다”라는 댓글과 박근혜 대통령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슈팀 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