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권성동 "박 대통령, 법정에서 말해야지 밖에서 이런저런 얘기 부적절"

입력 : 2017-01-03 14:44:01 수정 : 2017-01-03 14:44: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 청구인인 국회 소추위원단은ㅇ 지난 1일 박 대통령의 간담회 발언에 대해 "법정밖에서 이런 저런 얘기를 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3일 소추위원단을 이끄는 권성동 국회 법사위원장은 헌재에서 열린 1차 변론기일을 마치고 열린기자간담회에서 "탄핵심판의 피청구인인 대통령이 탄핵법정 밖에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는 것은 재판부에 대한 예의가 아니고 부적절하다"고 했다.

이어 "기본적으로 대통령은 탄핵법정에서 모든 사실을 소상하게 밝히는 것이 예의"라며 "내가 대통령의 변호인이었다면 대통령이 기자간담회를 하지 않도록 조언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 위원장은 "증거조사와 증인신문을 통해서 신속하고도 정확한 탄핵심판이 이뤄지도록 청구인 측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협조를 다짐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