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SNL8' 측 "'성추행 논란' 이세영, 하차 논의한 바 없다"

입력 : 2016-11-28 14:39:58 수정 : 2016-11-28 14:53: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그우먼 이세영이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tvN 'SNL코리아8' 측이 하차설을 일축했다. 

28일 오후 CJ E&M 관계자는 "이세영씨 하차에 관해 논의한 바 없다. 최근 논란에 대해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 깊이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세영씨 소속사 측이 사과문을 준비하는 와중에 하차한다는 기사가 나왔다"며 "이세영씨 측 사과 발표 이후 'SNL'도 추가로 사과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추후 사과 방송 방송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이세영이 'SNL코리아8'에서 하차하는 것으로 정리됐으며, 다음 방송에서 논란 등에 대해 사과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한편 최근 공개된 'SNL코리아8' 페이스북 영상에서 이세영이 B1A4 멤버들의 특정 부위를 만지는 듯한 모습이 포착돼 성추행 논란이 일었다. 이후 제작진은 "과격한 행동을 보여 불쾌감을 느끼셨을 B1A4 멤버들을 비롯해 팬분들께 사과 말씀드린다"고 사과했지만 논란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사진=한윤종 기자 hyj0709@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
  • 최예나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