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고난의 연속이었던 황교안 총리, 2일 오후 1시 이임식

입력 : 2016-11-02 10:20:16 수정 : 2016-11-02 11:27: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황교안 국무총리 이임식이 2일 오후 1시 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린다.

황 총리는 지난해 6월 18일 총리로 취임한 지 504일 만에 무거운을 짐을 내려 놓게 됐다.

이날 박근혜 대통령은 신임 국무총리후보에 참여정부 정책실장을 지낸 김병준 국민대 교수를 내정했다.

황 총리는 이완구 총리(2015년 2월 7일~2015년 4월27일)의 급작스런 퇴진 이후 문창극 안대희후보마저 낙마한 뒤 법무부 장관에서 총리로 발탁됐다.

이후 메르스, 북한 미사일발사, 총선 패배, 최순실 파동 등 여러 어려움을 겪어 왔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