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채원·이진욱 "멋진 키스신이 많았으면…"

입력 : 2016-03-14 16:01:21 수정 : 2016-03-14 16:20: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문채원과 이진욱이 키스신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문채원과 이진욱은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연출 한희 김성욱)' 제작발표회에서 "멜로 케미가 좋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이날 문채원은 "오빠 동생일 때 아무래도 여자가 보호받고, 남자가 감싸주는 그림이 잘 나오는 것 같다"고 이진욱과의 호흡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진욱 역시 "(문)채원씨와 케미가 너무 좋다. 보고 있으면 기분 좋아진다"며 "오빠같이 챙겨주고 그늘이 되어주려 노력하고 있다. 극중에서도 그렇지만 눈을 보고 연기하고 있으면 보호해주고 싶고, 안쓰러운 느낌이 샘솟는다"고 말했다.  

특히 두 사람은 키스신에 대한 기대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문채원은 "남동생의 추천으로 (이)진욱 오빠의 전작들을 봤다. 그중 '로맨스가 필요해'의 키스신이 기억에 많이 남는다"며 "그런 멋진 신이 나오면 좋겠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이진욱도 "작가님이 키스신을 적극 반영해주면 좋겠다"고 말을 보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황미나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몬테크리스토백 백작을 모티브로, 한 남자의 강렬한 복수극에 감성 멜로를 더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16일 밤 10시 첫 방송.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사진=한윤종 기자 hyj0709@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