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갓경규'의 위력인가…누워서 방송해도 1위

입력 : 2016-03-14 10:39:31 수정 : 2016-03-14 14:04: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경규가 누워서 쉬는 방송으로 '마이 리틀 텔레비전' 전반전 1위를 차지했다. 

이경규는 13일 오후 다음팟을 통해 생중계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 반려견 뿌꾸가 낳은 생후 15일 된 강아지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경규는 "아이들의 이름을 지어주는 분들 중 한 분에게 강아지 한 마리를 드리겠다. 단 혼자 사는 분들은 안되고, 성격이 좋아야 한다"고 분양 조건을 내걸었다. 

이경규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 '신개념' 방송으로 오히려 시선을 사로잡았다. 반려견들과 누워서 방송을 진행한 이경규는 "'마리텔'은 정말 좋은 방송이다. 백세까지 방송할 수 있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이경규는 잠든 강아지를 바라보며 "이 시대는 얼마나 혼탁한가. 지금 새 생명이 자고 있다"며 "이 자는 모습을 보라. 얼마나 행복한가. 대한민국 예능은 오늘 '마리텔' 전후로 나뉠 것이다. 오늘이 분기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경규는 "지난해 먹방, 외국인 다 나왔다. 이제 개들만 나오면 된다. 이게 힐링이다"라고 펫방 시대의 도래를 예견했다. 그의 예상은 적중했고, 이경규는 전반전 1위를 차지했다. 

이에 이경규는 "한 것도 없는데 1등이래. 내 가족의 승리다"라고 환호하며 기뻐했다. 

'마리텔' 후반전에서는 분양을 희망하는 일반인의 사연을 듣고 분양의 시간이 이뤄졌다. 그 안에는 배우 성유리도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