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손흥민, 올림픽 와일드카드로…축협, 토트넘에 협조공문

입력 : 2016-03-14 10:27:45 수정 : 2016-03-14 10:55: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신태용 "손흥민이 간절히 원하고, 토트넘도 긍정적"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에서 활약하는 손흥민이 2016 리우 올림픽에 와일드카드로 출전할 전망이다.

울리 슈틸리케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14일 축구회관에서 2016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대표팀 선수명단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손흥민의 올림픽 출전 의지가 확고하다"고 밝혔다.

슈틸리케 감독은 "최근 신태용 올림픽 감독이 와일드카드 문제로 손흥민과 접촉을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손흥민은 이날 발표된 대표팀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와 관련, 신 감독은 "손흥민과의 전화통화에서 올림픽에 출전해 멋진 경기를 하고 싶어하는 간절한 마음을 느꼈기 때문에 슈틸리케 감독에게 부탁을 드렸다"고 설명했다.

신 감독은 "손흥민을 이번 대표팀에 포함하지 않은 것은 A매치 기간 휴식을 줘 소속팀 토트넘에 보탬이 되도록 배려하고, 협력관계를 구축하려 한 것"이라면서 "토트넘도 긍정적인 답변을 해줬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손흥민을 와일드카드로 선발할 경우 활용방안에 대해선 "손흥민은 현재 우리나라에서 최고의 축구선수"라며 "어떤 공격포지션에서도 뛸 수 있기 때문에 올림픽대표팀이 어떤 조합이 되더라도 임무를 충분히 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신 감독은 최대 3명까지 뽑을 수 있는 와일드카드 선수 중 손흥민을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의 선발 방안에 대해선 "내 머릿속에 있다"면서 "4월14일 올림픽 본선 조추첨이 끝나면 상대에 따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지난 1월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 활약한 황희찬(잘츠부르크)를 이번 평가전에서 제외한 것과 관련해선 "이번에 뽑지 않고, 올림픽에 조금 일찍 소집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