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마리텔' 유민주.'흥 폭발하는 클럽댄스 작렬'."나 노는거 좋아하는데..."

입력 : 2016-03-14 05:51:41 수정 : 2016-03-14 05:51: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마이 리틀 텔레비전' 캡처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한 유민주 셰프가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그의 흥이 넘치는 댄스와 발언이 주목받고있다.

지난 13일 진행된 '마이 리틀 텔레비전' 녹화에 참여한 유민주는 달걀 머랭을 만들던 중 흥이 넘치는 코믹한 춤사위를 선보였고 이를 본 네티즌들은 ‘국빈관 댄스’라고 댓글을 작성했다.

앞서 ‘마리텔’에 출연한 안정환이 국빈관 나이트클럽 에피소드를 전한 바 있다.

이에 유민주는 “나 노는 거 좋아하는데 왜 그렇게 모를까?”라며 웃어 보였고,'국빈관 안 가본 척 한다'라는 한 네티즌의 댓글에 "진짜 안가봤다"라고 대꾸했다.

한편,유민주 셰프는 방송 내내 순수하고 활기찬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슈팀 ent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