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성주 "정동영은 떴다방·사이비진보"…원색 비난

입력 : 2016-02-19 12:59:23 수정 : 2016-02-19 12:59: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은 19일 국민의당에 합류해 전주 덕진구 출마를 선언한 정동영 전 의원을 겨냥해 "사이비 진보와 비전 없는 전북발전의 껍데기"라고 원색 비난했다.

전주 덕진구 현역인 김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낡은 정치, 분열의 정치와 한 판 싸워 멋지게 승리하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정 전 의원이) 순창에 내려올 때부터 씨감자 재배가 아니라 덕진 출마가 목표였다는 것은 숨길 수 없는 사실"이라며 "이번 국민의 당 입당과 덕진 출마는 3번째 마지막 패착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 의원은 전날 정 전 의원이 국민의당 합류를 선언하며 "백의종군하겠다"고 밝힌 점을 언급하면서 "험지출마가 아니라 3번 당선시켜준 양지로 돌아오는 것에 불과하고 가장 쉬운 곳에서 안전하게 4선에 도전해 금의환향하겠다는 것"이라고도 비판했다.

그는 정 전 의원에 대해 '말로만 하는 선동정치', '떴다방 정치', '분열의 정치'라고 거칠게 비난하며 "저는 한 번도 포기하거나 쉬운 길을 찾아간 적이 없다. 저는 한 번도 탈당한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