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종인 "朴대통령, 외교안보라인 전면 교체해야"

입력 : 2016-02-19 10:22:16 수정 : 2016-02-19 10:22: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안보라인, 최근까지 아무 것도 몰랐다는 것"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대표는 19일 박근혜 대통령에게 외교안보라인의 전면적 교체를 요구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비대위-선대위 연석회의에서 "박 대통령은 대북문제를 재점검해 새로운 대북관계를 만들겠다고 했는데, 대통령을 보좌한 안보라인이 그런 정책을 펼칠 수 있을지 매우매우 의심된다"며 "차제에 외교라인 등 구축했던 전 팀을 교체하는 용단을 내려달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지난 대통령 연설 내용 등을 보면 개성공단 근로자 임금이 북한노동당에 유입돼 자금 일부가 핵 개발과 미사일 발사에 전용됐다는 것"이라며 "그렇다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북한 제재 결의안에 위배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같은 사실을 과거에는 몰랐고, 최근 와서 확인했기 때문에 급작스럽게 개성공단을 폐쇄하는 결정 내렸다고 밖에 추론할 수 없다"며 "그렇다면 그동안 안보라인이 아무 것도 모르고 지내왔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