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부 "北, 개성공단 자체 관리·운영 염두"

입력 : 2016-02-19 14:13:39 수정 : 2016-02-19 14:13: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북한 당국이 개성공단 가동 초기부터 자체적으로 관리, 운영하는 계획을 염두에 두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는 18일 KBS가 북한이 초기부터 공단 폐쇄, 몰수를 염두에 두고 있었다는 내용의 문건을 보도한 것과 관련해 "정부도 그러한 내용을 대해 알고 있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보도 문건은) 북한 문건으로 보인다"며 "북한이 개성공단 개발 초기부터 갖고 있던 여러 인식의 한 측면을 보여주는 자료로 본다"고 설명했다.

다만 "문건 자체가 기업 관련 사항 등 민감한 사항을 포함하고 있어 정부가 직접 공개해 드리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앞서 KBS는 북한 당국이 2006년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당 조직 사업계획서'를 토대로 북한이 근로자들에게 "선진 기술을 뽑아내 빨리 습득하고, 최단 시일 내 공장을 자체적으로 관리 운영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우라"고 지시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북한 당국이 근로자들을 감시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고 조직적으로 미행, 감시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