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여고 및 그린티처스, 라오스 특수교육지원 후원금 전달

입력 : 2015-12-30 14:00:53 수정 : 2015-12-30 14:00: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여자고등학교 사랑의 교실, 은행제 수익금 전액을 그린티처스와 함께 라오스 특수교육사업에 후원

오는 30일 그린티처스 사무국에서 진행된 ‘한·라 특수학교 건립’을 위한 서울여자고등학교 사랑의교실 학생들의 축제(은행제) 운영수익금 전달식
사단법인 그린티처스(이사장 전병운)의 고등영 그린티처스 대표와 서울여자고등학교 특수학급 교사 및 학생들은 라오스특수교육지원사업으로 ‘한·라특수학교 건립’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전달한 후원금은 지난 23일 서울여자고등학교의 축제(은행제)에서 특수학급 학생들이 직업교육시 만든 도자기 화분, 향초, 초콜릿 등을 판매하여 얻은 수익금으로 그린티처스를 통해 라오스 특수학교 건립비로 쓰일 예정이다.

‘한·라특수학교 건립’ 프로젝트는 3년에 걸쳐서 이루어지며  2019년 3월에 특수학교(발달장애, 지체장애)와 한국교사를 위한 힐링센터를 건립하여 개교한다는 목표로 진행되고 있다. 또한 학교는 라오스 정부와 공동으로 운영 될 예정이며  라오스 정부가 요청할 경우 언제든지 공립으로 전환할 수 있는 방식인 “기한제기부방식”을 통해 기부 체납하는 형식을 고려하고 있다. 

특수학교와 힐링센터 건립에는 전체 30만불(USD)을 자금이 필요하며 많은 분들의 참여와 도움을 필요로 하고 있다.

안경숙 특수학급 교사는 “이번 축제를 통해 학생들이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고, ‘한·라특수학교 건립’ 프로젝트에 첫 번째 후원자가 되어 더욱 기쁘다”며 “아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후원금이 라오스 장애아동 교육을 위해 값지게 쓰이길 바라며 앞으로도 학생들과 함께 교육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아이들을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그린티처스는 국내외 장애학생들의 특수교육지원 사업을 하는 교육전문 국제개발 NGO이며, 현재 KCOC 정회원 단체로서 KOICA, 삼성꿈장학재단의 지원으로 케냐, 미얀마, 몽골에서 교육지원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국내 사업으로는 장애아동 통합 어린이집 위탁 운영하며 영유아들에게 제공되는 보육의 질을 향상시키고 장애와 비장애아동의 바람직한 조기 통합 환경을 만들고 있다. 또한 발달 장애학생들의 자립을 위해 고등부 특수학급 장애학생 맞춤형 바리스타 직업교육을 운영한다.

개발도상국 교육지원사업 및 국내 발달장애학생 직업교육사업 후원에 대한 기타 문의는 그린티처스 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헬스팀 이재승 기자 admin36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