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KG이니시스, 모빌리언스와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참여'

입력 : 2015-06-22 17:54:29 수정 : 2015-06-22 17:54: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G이니시스가 KG모빌리언스가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에 주도적으로 참여한다.

KG이니시스는 KG모빌리언스와 금융과 IT가 융합된 전자상거래 대표기업으로서 금번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에 주도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KG이니시스는 자회사인 KG모빌리언스와 함께 10만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고, 월간 1500만 결제 고객과 연간 15조원의 결제 대금이 움직이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진정한 IT와 금융의 융합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또 전자상거래를 통해 보유한 노하우를 활용해 기존 은행과는 다른 가치관점에서 특화된 니치 마켓을 형성하고 고객 접근성 및 편의성에서 차별화 된 금융서비스 제공을 통해 은행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하는 혁신적인 모바일 전문은행을 실현할 방침이다.

빅데이터 기술을 이용한 실시간 맞춤형 개인화 정보서비스 구현 및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위해서 IT와 금융이 최상으로 융합된 열린 주주구성을 할 예정이다.

KG이니시스는 이는 여러 주주가 각자 가진 기술력, 고객, 가치를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에 적극 기여하는 방식이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컨소시엄을 구성해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향후 컨소시엄의 구성은 어느 주주도 일방적 지배권을 가지지 않고, 30% 미만의 지분을 보유 하면서 인터넷전문은행의 성공적 발전을 위해 서로 협력하는 참여형 주주 구성을 의미한다. KG이니시스가 추진하는 인터넷전문은행은 이렇듯 주주 참여형으로, 일정 지분은 일반주 공모를 염두에 두고 있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그간 SI기업·모바일 보안기술을 보유한 기업·많은 소호업체를 보유한 호스팅 기업과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이미 체결했으며, 동사 내에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추진을 위한 태스크포스팀(TFT)을 신설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현재 제1금융권 및 빅데이터 업체와도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참여를 협의 중에 있으며, 앞으로도 위와 같은 주주구성 원칙에 따라 열린 자세로 기술력 및 재무건전성이 우수한 ICT기업 및 제2금융권 등을 주주로 영입해 가장 경쟁력 있는 컨소시엄을 구성할 계획이다.

박종진 기자 truth@segye.com

<세계파이낸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