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SM출신' 크리스·한경, 韓中 합작영화 출연

입력 : 2014-08-12 16:30:14 수정 : 2014-08-12 16:30: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 소송 중인 엑소(EXO) 출신 크리스가 SM 슈퍼주니어 출신 중국인 멤버 한경과 함께 한중 합작 영화에 캐스팅됐다.

12일 영화계에 따르면 크리스는 배우 주원과 한경이 촬영 중인 영화 '하유교목 아망천당(夏有喬木 雅望天堂)'에 출연하기로 했다. 크랭크인은 이달 말 예정.

세 남자와 한 여자의 사랑을 담은 멜로 드라마로, 한국의 조진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크리스는 주원·한경과 함께 3명의 남자 주인공 중 한 명으로 가장 늦게 합류했다.

크리스와 한경 모두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의 엑소와 슈퍼주니어의 중국인 멤버로 활동하다 소속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뒤 그룹에서 이탈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한경의 경우, 2009년 전속계약 무효 소송을 낸 뒤 팀에서 탈퇴했으며 현재 중국에거 가수 겸 배우로 활동 중이다.

한편, 크리스는 곧 본격적인 중국 연예계 활동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