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카오톡, 에버노트와 서비스 제휴 ‘또 변신’

입력 : 2013-05-03 11:10:19 수정 : 2013-05-03 11:10: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모바일 메신저 업체 카카오와 다국적 기록 애플리케이션 제작업체 에버노트가 ‘카카오톡 채팅플러스 서비스’ 제휴를 맺고 또 다른 변신을 시도했다.

지난 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비런치(beLaunch) 2013’의 기조연설을 맡아 방한한 필 리빈 에버노트 최고경영자는 “카카오톡의 커뮤니케이션 기반과 에버노트의 기록 기능을 결합해 사용자에게 획기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협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카카오톡 사용자는 카카오톡의 대화 내용을 에버노트에 기록물로 저장하는 기능과 에버노트의 기록을 카카오톡을 통해 사용자끼리 공유하는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카카오톡은 한국을 중심으로 현재 전체 회원수가 9000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에버노트는 국내 170만명의 사용자를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5000만명이 이용하고 있는 애플리케이션이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