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선명 총재가 성화 한 달 전인 8월2일 서울 용산구 오산고등학교를 방문해 학교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오산학교는 독립운동가였던 작은할아버지 문윤국 목사가 이승훈 선생을 도와 세운 민족학교로, 문 총재는 이 학교에 입학했다가 정주공립보통학교로 전학했다. 

세계일보 자료사진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