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미당문학상에 이영광씨, 황순원문학상에 윤성희씨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1-09-20 01:50:58      수정 : 2011-09-20 01:50:58
제11회 미당문학상 수상자로 시인 이영광(46)씨, 황순원문학상 수상자로 소설가 윤성희(38·사진)씨가 각각 선정됐다. 수상작은 이씨의 ‘저녁은 모든 희망을’과 윤씨의 단편소설 ‘부메랑’이다. 상금은 미당문학상 3000만원, 황순원문학상 5000만원이다.

김용출 기자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