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민노 지도부경선 이정희 의원 1위

입력 : 2010-07-08 23:25:05 수정 : 2010-07-08 23:25: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과반엔 실패… 장원섭 후보와 결선 민주노동당에도 세대교체 바람이 거세다. 8일 민주노동당 지도부 경선에서 이정희 의원(41)이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당대표 당선에 필요한 과반 득표에는 실패해 2위 장원섭 후보와 결선투표를 치르게 됐다. 민노당은 이날 서울 문래동 당사에서 최고위원 선거 개표행사를 갖고 8명의 최고위원을 선출했다. 개표 결과 당원 3만1223명중 52.5%(1만6391명)가 투표에 참여했으며, 이 의원이 득표율 31%로 2위 장 후보(15.8%)를 압도적으로 눌렀다.

양원보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