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WP “한국은 투자자에 스위트 스폿”

입력 : 2009-09-07 20:16:02 수정 : 2009-09-07 20:16: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국에서 주가는 올해 들어 40%가 올랐지만 투자자들에게 여전히 아시아에서 최고의 투자처로 남아 있다고 워싱턴포스트가 6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한국에서 금융 위기로 경제가 추락한 지 1년이 안 돼 위기는 끝났으며 아시아에서 4번째로 큰 한국 경제가 갑자기 다시 활보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신문은 한국이 투자가들에게는 골프 클럽, 라켓, 야구 배트 등에서 공 맞히기에 가장 좋은 곳을 의미하는 ‘스위트 스폿’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이같이 보도했다.

워싱턴포스트는 한국에서 구매력이 지난 2분기에 21년 만에 최고치인 5.6%가 상승했으며 국내총생산(GDP)도 5년 만에 최고치로 늘어났다고 지적했다.

워싱턴=국기연 특파원 ku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