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KBS, 9일부터 TV프로그램 개편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00-10-04 14:17:00      수정 : 2000-10-04 14:17:00
KBS는 9일부터 TV프로그램을 개편한다.
이번 가을 정기 프로그램 개편은 공익성 강화와 함께 최근 급속하게 변화된 남북관계를 반영, 민족공동체 건설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1TV는 남북의 화해와 공존, 상호이해를 목표로 한 '북한 리포트-서울에서 평양까지'(화요일 오후10시)를 새로 편성한다. 추석 무렵에 이미 '북녘땅, 고향은 지금'이라는 제목으로 방영된 이 프로그램은 북한 조선중앙TV가 직접 촬영한 북한의 유적과 풍물, 그리고 주민의 생활상 등을 소개한다. 해당 지역 출신의 실향민을 직접 스튜디오에 초청해 관련 설명을 들어가며 진행할 계획이다.
또 북한의 50년사를 정리한 16부작 '위대한 역사'(북한 최근작)를 주제별로 분류해 북한사회의 실체를 심층적으로 분석하고 이해하는 코너 '북한 바로알기'도 새로 마련된다. 기존 '남북의 창'과는 내용면에서 겹치는 부분이 없도록 최대한 차별화한다는 방침이다.
13일부터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부터 두 시간 동안 도올 김용옥의 열린 강좌를 통해 '논어'를 중심으로 한 공자의 삶과 철학을 듣는 '도올의 논어이야기'가 방영된다.
개정된 방송법에 따라 월 100분 이상 편성토록 의무화된 시청자 참여프로그램(Public Access Program) '열린 채널'(토요일 오후 4시30분)도 가을개편에 따라 14일부터 방영될 예정이다.
2TV는 지난 추석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방영했던 '테마쇼 인체여행'(월요일 오후 11시)을 정규편성해 인체의 생리적 현상에 관한 정보를 흥미롭게 전달한다.
1TV에서 방영하던 'VJ 특공대' '병원 24시' '강력추천 고교챔프'를 2TV의 가족시청 시간대로 옮기며 어린이와 가족, 농어촌 시청자를 대상으로 한 '가족 환상곡' '고향의 아침' '사랑의 카네이션' 'TV캠프 우리누리'등도 2TV에 새로 선보인다.
/김신성기자 sskim@sgt.co.kr




특히 'TV캠프 우리누리'는 한자녀 시대의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협동의 중요성을 깨닫게 하고 2박3일간의 캠프합숙을 통해 지-덕-체(知-德-體)를 요구하는 10개의 과제를 해결케 함으로써 도전의지와 자신감을 길러주는 프로그램이다. 뉴스프로그램 강화차원서 2TV의 오후 4시 뉴스(월∼금)도 신설된다. /김신성기자 sskim@sgt.co.kr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