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서귀포 오름 방화 용의자 50대 검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1-23 10:21:19 수정 : 2023-01-23 10:21: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주 서귀포시 우보악 화재 사건 용의자인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 우보악 화재 전소 차량.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서귀포경찰서는 지난 21일 일반물건방화 혐의로 A(50대)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1일 오전 3시 57분쯤 서귀포시 색달동 우보악 오름 일대에 불을 지른 혐의를 받는다.

 

불은 신고 접수 2시간 33분만인 오전 6시 30분쯤 오름 9000여㎡를 태운 뒤 진화됐으며, 이 불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던 중 불이 시작한 지점으로 판단되는 우보악 능선 부분 동쪽에서 전소된 차량 1대를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차에 지른 불이 주변 잡풀과 쌓여 있던 건초더미로 옮겨붙어 그 일대를 태운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화재 당시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헬기를 포함한 장비 39대와 인력 240여명을 투입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