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7급 공무원, 모델서 숨진 채 발견

입력 : 2022-09-21 06:00:00 수정 : 2022-09-20 15:27: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에서 사인 수사중, 장례는 가족장으로 조용히 치른다"

7급 공무원 A씨가 한 모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0일 세종시에 따르면 "전날(19일) A씨가 숨졌고 유서는 없었다"며 "경찰에서 사인을 수사 중이며 장례는 가족장으로 조용히 치른다"고 밝혔다.

 

4개월 새 3명의 세종시청 공무원이 잇따라 숨진 것에 공직사회는 물론 지역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앞서 지난 6월에는 세종시 소속 20대 여성 공무원이 극단적 선택을 했다. 당시 유가족은 공무원이 업무 과중에 따른 스트레스를 호소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난 2일 오전 4시 30분께 세종시 한 아파트 화단에서 시청 소속 40대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세종시청 한 공무원은 "얼마전까지 얼굴을 보며 함께 일하던 동료의 비극적 소식에 침통하다"며 "이유는 모르겠지만, 공무원의 업무과중에 따른 대책을 세종시가 빨리 마련해야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토대로 수사중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리 '눈부신 미모'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