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살면서 가장 아파”…지오, 고열 시달리다 응급실 行 “코로나19 확진”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8-05 12:56:22 수정 : 2022-08-06 14:23: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엠블랙 출신 지오(왼쪽 사진 오른쪽)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된 사실을 전했다.

 

지오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면서 가장 아팠던 지난 열흘”이라며 “온갖 감기약과 해열제도 듣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39도 고열에 시달리다 응급실행. 2년 반을 잘 버텼는데 결국 코로나 양성”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다른 증상으로 “사실 열보단 인후통과 가래가 더 힘들었다. 입원을 권장하지만 음압 병실에 들어가면 이틀도 버티기 힘들다는 의사 선생님 말씀(이 있었다)”며 “약 처방받고 집으로 돌아와서 격리. 처방받았던 약 중에 가래를 묽게 하고 배출을 쉽게 해준다는 시럽이 있었는데 진짜 그 맛은 먹자마자 공중 3회전을 돌 맛이었다. 그거 안 먹으려고 빨리 낫고 싶었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아내 최예슬에 대한 고마움도 나타냈다. 지오는 “간호해 주랴, 밥(이랑) 약 꼬박꼬박 챙겨주랴 정말 고생 많았어 내 와이프”라며 애정을 나타냈다.

 

한편 2009년 그룹 엠블랙으로 데뷔해 ‘오 예’, ‘모나리자’, ‘와이’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다. 이후 지난 2019년 최예슬과 결혼해 현재 제주에 살고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