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1월 1∼10일 수출 29.3% 증가…일평균 기준 14.1%↑

입력 : 2021-11-11 09:13:42 수정 : 2021-11-11 09:13: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반도체 45.3%·석유제품 81.5%·승용차 6.3%↑…무역수지 30억달러 적자

11월 들어 10일까지 수출금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0% 가까이 늘었다.

관세청은 지난 1∼10일 수출액(통관기준 잠정치)이 183억달러로 작년 동기 대비 29.3%(41억달러) 증가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8.5일로 작년보다 1일 많았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액은 14.1% 증가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기준으로 주요 품목의 수출액을 보면 반도체(45.3%), 석유제품(81.5%), 승용차(6.3%), 정밀기기(26.1%) 등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늘었다.

무선통신기기(10.0%)와 선박(60.7%) 등의 수출액은 감소했다.

상대국별로 보면 중국(34.9%), 미국(20.8%), 유럽연합(26.2%), 베트남(16.3%), 대만(71.1%), 일본(32.1%) 등으로의 수출이 증가했다.

우리 수출은 월별 수출액이 지난해 11월부터 지난달까지 12개월 연속 증가했다. 최근 3개월간 전년 동월 대비 수출 증가율은 8월(34.7%), 9월(16.7%), 10월(24.0%) 등이었다.

이달 1일부터 10일까지 수입액은 작년 동기 대비 59.0%(79억달러) 증가한 212억달러로 집계됐다.

주요 품목별로는 반도체(37.1%), 원유(158.7%), 기계류(14.8%), 석유제품(158.1%) 등의 수입액이 1년 전보다 늘었다.

반면 승용차(24.2%) 등의 수입액은 줄었다.

상대국별로는 중국(40.0%), 미국(102.8%), 유럽연합(12.8%), 일본(26.9%), 호주(142.7%), 사우디아라비아(229.9%) 등에서 수입액이 늘었다.

이달 들어 10일까지 무역수지는 30억달러 적자다. 작년 같은 기간에는 무역수지가 8억달러 흑자였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