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대통령, 이탈리아 로마 도착…29일 교황 면담

입력 : 2021-10-29 00:16:02 수정 : 2021-10-29 00:16: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교황 방북 등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증진 방안 모색
영국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 참석 후 헝가리 국빈방문
(로마=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과 교황청 공식방문을 위해 28일 이탈리아 로마 피우미치노 국제공항에 도착, 공군 1호기에서 내리며 인사하고 있다. 2021.10.28 jjaeck9@yna.co.kr

문재인 대통령이 28일(이하 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 도착해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포함한 7박 9일간의 유럽 순방 일정에 돌입했다.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2시간여의 비행 끝에 이날 오후 로마 레오나르도 다빈치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문 대통령은 먼저 29일 교황청을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을 면담한다.

문 대통령이 교황청을 찾는 것은 2018년 10월에 이어 두 번째다.

이번 면담에서는 교황의 방북 문제를 비롯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 방안이 중요하게 논의될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30일부터 이틀간은 G20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회복 및 재건을 위한 국제 공조 방안을 논의하는 한편, 주요국 정상과의 양자 회담도 소화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이후 로마에서 출발해 영국 글래스고에 도착, 다음 달 1일과 2일 열리는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 의지를 밝히는 한편,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는 내용의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이후 헝가리를 국빈 방문해 2019년 발생한 헝가리 선박사고 희생자 추모 공간을 찾아 희생자를 추모한다.

문 대통령은 체코, 슬로바키아, 폴란드, 헝가리로 구성된 유럽 내 지역 협의체인 비세그라드 그룹 정상회의 일정 등을 소화한 뒤 다음 달 5일 귀국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