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일우, 영화 촬영서 눈 부상으로 치료 받고 회복 중…소속사 “심각하지 않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05 19:56:01 수정 : 2021-11-05 19:58: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MBC ‘사진정리서비스 폰클렌징’ 캡처

 

배우 정일우(사진)가 영화 ‘고속도로 가족’(감독 이상문)을 촬영하다 다쳤다.

 

소속사 나인아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5일 뉴스1에 “정일우가 영화 촬영 중 눈을 다쳐 치료를 받았다”며 “심각하지는 않다”고 전했다.

 

이어 “치료를 받고 회복 중이며 이후 촬영에 복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일우와 함께 배우 라미란, 김슬기, 백현진 등이 출연하는 고속도로 가족은 고속도로 휴게소를 따라 캠핑 같은 노숙생활을 하는 한 가족과 우연히 이들과 손을 잡게 된 부부를 통해 새로운 가족이 탄생하는 과정을 그렸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