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건설사업 투자하면 고수익" 미끼로 수십억 사기…경찰 수사

입력 : 2021-09-13 08:46:50 수정 : 2021-09-13 08:46: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력공급업체 대표가 고수익을 보장한다며 투자금을 받은 뒤 자취를 감춰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부산진경찰서는 고액의 수익금을 미끼로 투자금을 모집한 뒤 잠적한 건설 현장 인력공급업체 대표 A씨를 수사 중이다.

A씨는 대기업 건설사 관련 사업에 투자하면 원금을 보장하고 매월 3% 수익금을 지급한다고 피해자들을 속여온 것으로 전해진다.

회사는 1군 건설사에 전문 인력을 제공하고 투자 컨설팅을 담당하는 곳이라고 소개했다.

이 회사에 사기 피해를 봤다고 접수된 고소장만 13건에 달하는데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액은 모두 17억원 상당이다.

구체적인 피해 액수는 더 늘어날 수도 있을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