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짜장면 먹고 1억7000만원 손해 봤다는 황현희…비트코인 때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5-21 17:42:30 수정 : 2021-05-21 17:45: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그맨 황현희(사진)가 비트코인을 언급했다. 

 

황현희는 2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여전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황현희는 개그맨 김태균이 “가장 큰 손해를 본 적이 있느냐”고 묻자 “얼마 전에 채널A에서 했던 프로그램인데 출연료를 비트코인으로 받은 적이 있다”고 대답했다. 

 

황현희는 “2 비트코인을 받았다”며 “그때 당시에는 (비트코인이) 큰 금액이 아니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프로그램 마지막에 비트코인이 실생활에 어떻게 쓸 수 있는가에 대한 내용을 보여주면서 그걸로 짜장면을 사 먹었다”고 털어놨다.

 

아울러 “최고로 올라갔을 때를 생각해서 산술적으로 계산해보니깐 1억7000만원이더라”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1억7000만원짜리 짜장면을 먹은 거다”며 “미래를 예상 못 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