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소수자 차별금지' 오태양 현수막 훼손…종교인 검거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1-04-05 16:00:23 수정 : 2021-04-05 16:00: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오태양 미래당 서울시장 후보자의 성소수자 공약이 담긴 현수막을 훼손한 이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는 복수의 피의자들을 검거했다.

 

이들은 지난달 29일 서울 마포구 홍대문화공원에 게시된 오 후보 현수막 3건을 훼손하고 이튿날에는 다른 현수막을 불태운 혐의를 받는다.

 

현수막에는 '성소수자 자유도시 선포, 동성결혼·차별금지·퀴어축제 전면지원' 등 내용이 담겨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피의자들은 특정 종교 교인으로 다수가 모여다니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으로 몇 명이 검거됐는지는 전해지지 않았다.

 

공직선거법에서는 선거법에 의한 벽보·현수막 등을 훼손한 사람은 징역 2년 이하 또는 4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경찰은 조만간 이들을 검찰에 송치하겠다는 입장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