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aT, '2019 상하이 식품박람회(SIAL China)' 참가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9-05-18 03:00:00      수정 : 2019-05-17 16:23:17

중국의 경제심장 상하이에서도 K-FOOD의 인기는 뜨거웠다.

 

상하이식품박람회 기념사진(왼쪽부터) aT 상하이지사장 박성국, 주 상하이 총영사관 재경관 김재훈, Sial 그룹 사장 Nicolas Trentesaux(니콜라스 트랑트소), aT 사장 이병호, aT 중국지역본부장 정연수. 사진=aT 제공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한국 농식품의 중국시장 수출확대를 위해 지난 14일부터 3일 간 상하이 신국제박람중심(SNIEC)에서 개최된 「2019 상하이 식품박람회(SIAL China)」에 참가했다.

 

올해로 20회째를 맞은 상하이식품박람회(SIAL CHINA)는 약 70개국 4,300개 업체가 참가하고, 10만 명이 넘는 바이어와 참관객이 모여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바이어전문 식품전시회다. 한국관은 Premium & Healthy를 테마로 84개 업체가 참가하여 총 1,043건, 1억 6천만 달러의 상담성과를 거두었다.

 

상하이식품박람회 혁신상 동상 수상 ‘푸디스트리’전시부스

한국관에서는 김치, 영유아식품, 건강식품, 차류, 음료 등 유망 수출상품들이 대거 전시되었으며, 특히 중국의 1인 가구 증가에 따른 간편식품과 두 자녀 정책에 발맞춘 영유아식품, 건강기능성식품인 발효홍삼과 동충하초 등의 관심이 높았다.

 

또한 올해의 SIAL Innovation제품 100위 안에는 한국제품 15개가 선정되기도 하였으며, 그 가운데 푸디스트리 리얼죽 제품이 건강식재료와 간편포장 등에서 고객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아 동상을 수상했다. 

 

상하이식품박람회 한국관 전경

아울러 aT는 카톡 플러스친구 기능과 같은 중국의 위챗 공중계정에 참가업체별 홍보페이지를 제작, 현장에서 바이어가 QR코드로 상품정보를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마케팅도 실시했다.

 

aT 이병호 사장은“중국의 새로운 유통환경이나 소비트렌드 변화에 우리업체들이 주목해야 한다”며, “사드배치로 냉각됐던 한중관계가 회복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피지기의 정신으로 제2의 중국 농식품 수출 붐을 만들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