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구미 외국인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숨진 채 발견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9-01-12 17:08:35      수정 : 2019-01-12 17:08:35
경북 구미에서 발생한 외국인 노동자 살인사건 용의자가 숨진 채 발견됐다.

구미경찰서는 12일 오전 11시 40분께 구미시 상모사곡동 한 야산에서 몽골 국적 A(45)씨가 나무에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지난 9일 발생한 몽골 국적 노동자 B(33)씨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로 A씨를 추적하던 중 숨진 A씨를 찾았다.

B씨는 9일 오후 7시 8분께 구미시 원평동 한 원룸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 원룸이 A씨 소유이고 B씨와 마지막으로 접촉한 사람이 A씨란 점을 들어 A씨가 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라고 판단해 행적을 추적해 왔다.

<연합>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