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제주 사망 여아' 母 추정 시신 발견…옷차림 유사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11-07 20:54:15      수정 : 2018-11-07 20:54:14
제주해양경찰이 7일 오후 7시5분께 제주항 7부두 인근에서 제주 해안가에서 숨진 채 발견된 장모(3)양의 엄마 장모(33·경기)씨로 추정되는 변사체를 인양하고 있다.
경기 파주에서 실종 신고된 뒤 제주에서 숨진 세 살 여아의 엄마로 추정되는 여성 시신 1구가 제주항에서 발견됐다.

7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39분쯤 제주항 7부두 하얀등대 방파제 삼발이에서 지난 4일 제주시 애월읍 신엄리 해안가 갯바위에서 숨진 채 발견된 A(3)양의 엄마 B(33)씨로 추정되는 시신을 낚시객이 발견했다.

시신은 긴머리 여성으로, 꽃무늬 상의와 검정색 레깅스 하의 등 옷차람이 B씨로 추정된다.

제주해경은 시신 검시를 통해 동일인 여부를 확인한 후 사망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