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볼턴-야치 워싱턴서 회동…"2차북미회담 앞서 미일 연대 확인"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10-17 10:54:17      수정 : 2018-10-17 10:54:15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야치 쇼타로(谷內正太郞)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이 16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서 만나 대북 공조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17일 통신에 따르면 두 사람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에 앞서 미일이 긴밀하게 연대해 나가기로 확인했다.

두 사람은 회동에서 북한 정세에 대해서도 협의하고 미일 동맹의 중요성도 확인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외교정책 브레인인 아치 국장은 지난 15일 미국을 방문했다.



<연합>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