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김종국, 홍진영 앞에서 순한 양으로 변신 '이런 모습 처음이야!'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9-10 10:47:17      수정 : 2018-09-10 13:33:05

트로트 가수 홍진영(사진 오른쪽)과 가수 김종국(사진 왼쪽)이 핑크빛 분위기를 이어갔다.

SBS '런닝맨' 촬영에서 김종국과 홍진영은 운명의 커플룩은 기본, 항상 함께 있는 모습으로 핑크빛 기류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열애 의혹에 휩싸였던 김종국과 홍진영은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서로를 향한 호감을 표해 대중의 관심을 모았다.

특히 9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두 사람의 관계가 무르익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국은 절친 동생들과 함께 강원도 홍천의 한 수영장으로 피서를 떠났다. 


이후 홍진영이 등장했고 김종국과 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이어 홍진영은 김종국을 향해 어머니에게 영상통화를 하자고 제안을 하고 둘은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기에 이른다.

홍진영은 김종국 어머니에게 "어머니 잘 지내시냐. 계속 젊어지신다. 더위 조심하시고 건강 잘 챙기시라"며 애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뿐만 아니다. 

김종국은 홍진영의 말에 순한 양처럼 고분고분 따르는 모습을 보였다. 홍진영이 다이빙을 해달라고 하자 이내 훌러덩 옷을 벗고 물속으로 뛰어드는 적극적인 모습까지 보인 것.


또 김종국은 수영이 어렵다는 홍진영의 손을 잡고서 직접 수영을 알려주기 시작했다.

그리고 김종국은 가위바위보에 져 물따귀를 맞을 처지에 놓인 홍진영을 대신해 흑기사가 되어 동생들에게 물따귀를 맞는 수모를 당했다.

이러한 모습에 모벤저스는 "이미 서로 두 사람이 좋아한다"며 흐뭇함을 감추지 못했고 연신 "잘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한누리 온라인 뉴스 기자 han62@segye.com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