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NH농협카드, 금융사고 예방 '스마트카드 관리장치' BM특허 등록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26 15:39:50      수정 : 2018-07-26 15:39:50

사진=NH농협카드
NH농협카드는 고객 알람을 통해 사전에 금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관리해주는 '스마트카드 관리장치 및 방법'에 대한 BM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NH농협카드에 따르면 BM특허(Business Model Patent)란 컴퓨터, 인터넷, 통신기술 등 정보시스템을 활용한 혁신적인 경영이나 마케팅 기법에 부여하는 특허다.

이번 BM특허는 고객이 소지한 신용카드와 휴대폰의 거리를 측정해 일정거리를 벗어나면 휴대폰 알람을 울리는 방식으로 카드 부정사용을 사전에 예방하도록 했다.

NH농협카드는 고객이 안심하고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고예방 서비스를 개발하여 특허 등록 및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NH농협카드가 BM특허로 등록한 보안관련 서비스로는 △ATM위치기반 사고예방 △항공기 기내 실시간 카드결제방법 △복수카드 분실신고 일원화 △가맹점단말기 위치기반 사고예방 △불법적 금융거래 방지장치 등이다.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은 "앞으로도 모바일기반 금융거래, AI 등 디지털금융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아이디어 발굴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