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주행중 엔진 화재' BMW 10만6천여대 자발적 리콜(2보)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26 14:08:35      수정 : 2018-07-26 14:08:35
최근 엔진 부위에서 화재 사고가 잇따른 BMW 차량 10만6천여대에 대해 26일 자발적 리콜 조치가 시행됐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BMW 520d 등 총 42개 차종 10만6천317대에 대해 자발적 리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엔진에 장착된 배기가스 재순환장치 결함으로 고온의 배기가스가 냉각되지 않은 상태에서 흡기다기관에 유입돼 구멍을 발생시키고 위에 장착된 엔진커버 등에 발화돼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됐다.

BMW는 27일부터 해당 차량 전체에 대해 긴급 안전진단을 벌이고 8월 중순부터 배기가스재순환장치 모듈 개선품 교체를 본격 진행할 예정이다.

<연합>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