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빚 못 갚으면 구속되니 돈 좀…" 이혼녀 행세…8억원 사기극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22 10:00:24      수정 : 2018-07-22 10:00:49
이혼녀라고 속이고 70대 남성 자산가를 상대로 8억원대 사기극을 벌인 40대 여성이 구속됐다.

부산 기장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40대 여성 A 씨를 구속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유부녀인 A 씨는 이혼녀 행세를 하며 자산가인 70대 남성 B 씨에게 접근했다.

A 씨는 "사채를 못 갚으면 구속된다. 돈을 빌려주면 꼭 갚겠다"고 B 씨를 속여 2014년 7월∼지난해 12월까지 42차례에 걸쳐 5억1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는다.

또 B 씨가 인지능력과 청력이 떨어지는 점을 악용해 B 씨에게 전화를 걸어 "○○ 언니인데, ○○가 사채를 못 갚아 구속될 것 같다"며 1인 2역 하는 수법으로 속여 16차례에 걸쳐 3억4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도 받는다.

B 씨는 A 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고, A 씨는 "1인 2역을 한 것은 인정하나, 돈은 무상 증여받은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가 피해 금액을 변제하려고 노력하지도 않았고 변제 가능성도 적어 보이며 피해가 중대한 점을 고려해 법원에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말했다.

<연합>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