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포토에세이] 지친 몸과 마음 달래주는 ‘최고의 쉼터’

관련이슈 : 포토에세이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07-13 20:49:13      수정 : 2018-07-13 20:49:12
장맛비가 오락가락하던 날 서울 종로 거리의 공중전화박스 안에서 한 노숙인이 비를 피하고 있다. 쏟아지는 장맛비도 피하고 짐 보따리에 기대어 잠시 쉴 수 있는 가로세로 1m 넓이의 좁은 공중전화박스가 대낮 지하철역에서도 환영받지 못하고 마땅히 들어갈 건물도 없던 이 노숙인이 선택한 최고의 쉼터가 아닐까.

이재문 기자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