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rame src="//www.googletagmanager.com/ns.html?id=GTM-KDPKKS" height="0" width="0" style="display:none;visibility:hidden">

국립오페라단 예술감독에 소프라노 한예진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5-01-02 15:20:25      수정 : 2015-01-02 19:56:11
문화체육관광부는 2일 국립오페라단 새 예술감독에 한예진(44·사진) 상명대 산학협력단 특임교수를 임명했다.

한 신임 감독은 이탈리아 밀라노베르디국립음악원에서 성악을 공부하고, 유럽과 일본의 오페라 무대에서 소프라노 가수로 활동하며 국제 음악계의 호평을 얻었다. 충남대, 배재대, 한세대 강사를 거쳐 현재 상명대 특임교수로 재직 중이다. 다수의 국제성악콩쿠르에서 우승한 경험도 갖고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한 감독은 풍부한 공연 경험을 바탕으로 세계 오페라 흐름을 제대로 읽을 수 있는 안목과 기량을 갖추고 있다”며 “다양한 시도를 통해 국립오페라단을 더욱 성공적으로 이끌어 나감으로써 대한민국 오페라를 한층 더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임명 이유를 설명했다.

김태훈 기자 af103@segye.com
Copyrights ⓒ 세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링크 AD
투데이 링크 AD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이슈 AD
    이시각 관심 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