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임병들에게 폭행당해 숨진 28사단 윤모(23) 일병 사건의 파문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윤 일병이 물고문성고문 등 1970년대에도 상상하기 어려운 가혹행위를 당했던 것으로 드러나면서 군 당국이 주요 책임자에 대한 징계에 나섰다.최용한 육군 공보과장은 1일 브리핑에서 사건에 책임이 있는 간부 16명을
자동차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내 보험에 안 내도 될 돈 찾아볼까
  • 올 초 휴면보험금과 관련한 기사가 뜨자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 관련 검색어가 상위권에 오르고, 해당 사이트가 다운되는 등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 삼도봉서 오른 백두대간 대종주
  • 기왕지사. 주말에는 떠나보기로 결심은 했는데 마땅한 장소도, 의미도 없다. 어디론가 가야겠다는 생각만으로는 쉽사리 정하기 어려운게 길이다. 그러…
  • '트라이앵글' 김재중 헤어스타일
  • 29일 종영한 MBC 월화드라마 '트라이앵글'에서 거친 남자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한 김재중의 헤어스타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박준뷰티랩 답십리…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한국신앙직제, '일치 운동' 본격 가동
  • 지난 5월 22일 창립총회를 열고 본격 활동에 나선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이하 한국신앙직제)가 지난달 31일 서울 종로구 기독교회관…
  • 8월 1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