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일 오전 11시 4분께 대구시 동구 신암동 동대구역 복합환승센터 신축 공사장 지하 6층에서 콘크리트 타설을 하다가 바닥이 일부 무너졌다.이 사고로 근로자 12명이 7m 가량 아래 지하 7층으로 떨어졌다. 이 가운데 7명이 중상, 5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부상자는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자동차
  • 누가 셀까···소형 디젤 SUV '삼국지'
  • 소형 디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내수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QM3와 쌍용자동차 티볼리와 이어 오는 9월부터 한국GM의 트랙…
라이프
세계TV

문화행사

글로벌미디어

  • [재테크 레슨] 절세를 위한 조기 증여
  • 최근 고객들과 상담하다 보면 결혼을 앞둔 자녀의 주택 마련 문제로 고민하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된다. 자녀가 돈을 번 기간이 짧아서 충분한 목돈이…
  • '주체미학'… 유화 통해 본 북한
  • 서울시립미술관에서 9월29일까지 열리는 광복70주년 기념 북한프로젝트전은 북한 유화작품을 살펴볼 수 있는 기회다. 네덜란드 로날드 드 그로엔 컬…
스포츠월드
더보기
종교신문
더보기
  • 꼬인 남북관계, 불교계가 나서 풀어라
  • 평양 불교문화원 건립과 의료원 설치, 민족문화유산 공동 발굴 등 통일을 위한 교류협력 사업에 불교계가 적극 나서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고유환…
  • 7월 31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