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150원선 돌파… 2년來 최고

달러화 강세… 전날보다 4.6원↑

원·달러 환율이 1150원선을 돌파하며 2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2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4.6원 오른 달러당 1152.1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는 2013년 7월8일 1152.3원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이날 1150.0원에 거래를 시작한 환율은 장중 한때 1153.7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역외 시장 참가자가 달러화 강세를 기대하며 달러화를 계속 사들였고, 오후에는 수입업체의 달러화 결제 수요까지 나타나면서 환율이 올랐다.

원·달러 환율은 지난 4월 말 1달러당 1060원대(4월29일 종가 1068.6원)였으나 두 달 동안 80원 넘게 올랐다. 그리스 사태에 이어 중국 증시가 급락하면서 달러화 등 안전자산 선호가 강화됐기 때문이다. 최근 재닛 옐런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연내 금리인상 가능성을 재확인한 것이 달러화 강세에 영향을 주고 있다.

정경팔 외환선물 시장분석팀장은 “미국의 6월 근원소비자 물가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1.8%를 나타냈다”며 “물가지표 상승세가 지속되면 미국 금리 인상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며 달러화 강세가 추세적으로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오현태 기자 sht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멋진 얼굴 마스크로 가리지 말아주세요'
  • 일본의 한 청각 장애인이신문에 투고한 짧은 글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상대의 입 모양을 살펴야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할 수 있는 이 여성은 봄이면 이를 무력화하는마스크의 유행에 속수무책이라고 토로했다.마스크를 쓴 채 지하철을 이용해..
  • '문라이트', 작품상 포함 아카데미 3관왕 '이변'
  • 영화 문라이트가 예상을 깨고 아카데미 3관왕에 올랐다.문라이트는 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마허샬라 알리가 남우조연상, 배리 젠킨스 감독이 각색상을 받으면서 3관왕..
  • 케이시 애플렉·엠마 스톤, 오스카 남녀주연상
  • 배우 케이시 애플렉(왼쪽)과 엠마 스톤이 아카데미 시상식 남녀주연상을 거머쥐었다.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이날 케이시 애플렉은 영화 맨체스터 바이 더 씨로 남우 주연상을 받았다. 케이시 애플렉은..
  • LA다저스, 류현진 3월 2일 SF전 선발 가능성 시사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3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콧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 선발로 나설 전망이다. 27일 현지 지역지인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로 데이브 로버츠 LA다..
  • '은메달' 男 아이스하키, AG 역대 최고 성적
  •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따냈다.백지선(50미국명 짐 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일본 삿포로 쓰키사무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전(3차전)에서 3골 2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신상..